등록 : 2017-12-01 09:32:05 수정 : 2017-12-01 16:29:17

자동차공장의 간접공정 및 2차 협력업체 소속 노동자에 근로자파견 인정

  • 결제
    1,000원
    1,000원
  • PDF
  • 장바구니에 담기
  • 프린트
  • 작은글씨
  • 큰글씨
[2017년 12월호 vol.319]
사실관계 

원고들은 현대자동차 주식회사(이하 '현대차')의 협력업체 소속으로서 1998년 이전부터 시작하여 2012년에 이르는 다양한 시기에, 현대차의 울산, 아산, 전주공장에서 차체, 도장, 의장, 엔진변속기, 시트, 생산관리, 출고, 포장 등 다양한 공정에서 근무를 하고 있었다. 일부 원고들이 소속된 협력업체(이하 '2차 협력업체')는 (현대차가 아니라) 현대차와 도급 계약을 체결한 현대글로비스(업무도급), 현대모비스, 에코플라스틱(이상 부품거래계약)과 계약을 맺었고, 일부 원고들은 고용...
김태욱  금속노조 법률원 변호사
저자이미지

결제하기 목록보기 버튼

이전글 
취업규칙 불이익변경시 집단적 동의 방법
다음글 
과반수노조가 동의한 임금피크제는 관리지원계약직에게는 무효
특집 List 더보기 >
  • 1성희롱 판단에 있어 ‘성인지 감수성’
  • 2‘플랫폼 노동’ 관심 일으킨 배달앱 노동자 산재 판결
  • 3근로시간 면제자가 받는 급여는 임금이다
  • 4사업장 규모에 따른 개정 법률 시행시기
  • 5운영비 원조 금지조항에 대한 헌법불합치결정
  • 6해고기간도 기간제의 사용제한기간에 포함된다는 사례
  • 7휴일근로의 연장근로 여부
  • 8위임직채권추심인의 근로자성
  • 9노조 내부절차 거치지 않은 단체협약 체결에 대한 책임
  • 10공정대표의무에 대한 오해와 그로 인한 이슈